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중국 선전시 업체 대상 광양지역 투자 설명회 개최
‘선전시 첨단기술 박람회’ 참가 홍보 실시
 
박우훈 기자
 
광양시 투자유치 대표단이 11월 17일부터 19일까지 국제자매도시 중국 선전(深圳)시를 방문해 현지 기업을 대상으로 광양시 현황, 주변여건 등 광양시 자유무역지역내 투자유치 설명회를 전개했다.

대표단은 17일 선전시청 회의실에서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과 공동으로 선전시 기업체 대표 80여명을 초청 광양 투자유치 IR을 개최, 광양만권의 경제자유구역의 투자시 인센티브 등을 세밀하게 소개하고, 현지 기업들의 적극적인 투자를 요청했다.

이어 광양시 역점 시책인 한·중·일 원자재거래단지에 대한 설명과 함께 광양시와 중국 원자재 대표(광주시어우루 건자재유한회사 등 3개)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향후 실질적인 투자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이밖에 ‘제16회 선전시 첨단기술 박람회’에 참가하고 있는 광양시 홍보부스를 방문하고, 방문객을 대상으로 광양만권 홍보활동을 펼치고 있는 홍보 도우미들을 격려했다.

홍보 도우미들은 지난 9월 광양시가 선전시 유니버시아드 장학생으로 선발하여 선전대학교에서 유학중인 광양 출신 대학생 3명이 맡았다.

이어서 18일에는 선전시장을 면담하고, 양 市간 경제교류협력 확대방안을 논의하고 향후 양도시간 투자 및 교역이 확대되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중국 경제개발특구 1호이고, 전세계 국제도시 교류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선전시와 활발한 교류를 통해 관내 업체의 중국 진출 기반을 삼고, 또한 전 세계에 광양시의 국제위상 제고, 투자유치 및 광양항 물동량 창출 등 많은 긍정적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4/11/17 [19:51]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