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두기 조정, 코로나 위험 없어졌기 때문 아닌 일상 지키려는 것”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10.21 00:23

강도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20사회적 거리두기를 1단계로 조정한 것은 위험이 없어졌기 때문이 아니라, 코로나19의 위험 속에서도 우리의 소중한 일상을 지켜내기 위해서다고 강조했다.

이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한 강 1총괄조정관은 일상을 지켜내기 위해서는 우리 모두의 방역수칙 실천과 경각심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 강도태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사진=보건복지부)



1총괄조정관은 국내 확진자 수가 안정세이지만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상황이라며 국민들의 노력으로 위기를 극복해 왔지만 콜센터, 방문판매업소,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등 소규모 집단감염은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고 경계했다.

아울러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 자료를 인용하며 전세계적으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4000만명을 넘고, 확산속도가 더욱 빨라지면서 해외입국을 통한 위험요인도 여전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밀집도가 높고 마스크 착용이 어려운 작업환경을 가지고 있는 콜센터와 물류센터 등 고위험 사업장이 위험에 노출되어 있지 않은지 다시 한번 경각심을 가져야 할 때라고 거듭 강조했다.

이와 함께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