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청년꿈터, 청년들의 꿈과 도전의 씨앗을 심는 공간으로 자리매김
- 지난해 운영실적 및 개선방안 마련,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조순익 기자
 

광양시는 시 직영 청년센터인 광양청년꿈터가 청년들이 자연스럽게 만나 소통하고 교류하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했다고 밝혔다.

 

2020918일 개소해 3년 넘게 운영 중인 광양청년꿈터2023년 한 해 동안 직접 방문 15,000여 명, 프로그램 참여 1,200여 명, 홈페이지 가입 2,100명 등으로 청년 방문객이 2022년도 대비 4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청년멘토스쿨, 청년마음건강심리상담, 청년꿈킷리스트 등 연중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과 청년 전세사기 피해 예방 특강, 청년경제솔루션 특강, 청년정책협의체 활동 지원 등 청년이 꿈을 펼치는 청년친화도시 광양에 걸맞은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광양청년꿈터를 찾은 청년들은 하나같이 입을 모아 광양에 청년을 위한 공간이 있어서 너무 좋다고 말하는 등 광양청년꿈터는 청년들이 자유롭게 모이고 소통하는 공간으로 거듭나 이곳을 한 번도 오지 않은 청년은 있어도 한 번만 온 청년은 없는 핫플레이스가 됐다.

 

김명덕 청년일자리과장은 올해 청년 정장 무료 대여사업인 청년감동날개’, 청년드림클래스 등 다양한 신규사업을 추진해 앞으로도 청년들이 이곳에서 꿈과 희망을 이뤄나가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광양청년꿈터는 사무실 세미나실 창의실 다목적실 청년스타일룸 일자리상담실 청년카페 등을 갖춘 청년을 위한 공간으로 평일 1021, 토요일 1018시 운영된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4/02/12 [19:2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